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공연 추진

- 매달 마지막 주 토요일, 군민을 위한 문화의 장 - ‘이등병의 편지’, ‘가을 우체국 앞에서’ 김현성, 11월 가을 공연 예정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11/24 [18:55]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공연 추진

- 매달 마지막 주 토요일, 군민을 위한 문화의 장 - ‘이등병의 편지’, ‘가을 우체국 앞에서’ 김현성, 11월 가을 공연 예정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11/24 [18:55]

담양 해동문화예술촌은 오는 112717시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공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오색동에서 진행하는 이번 공연은 이등병의 편지’, ‘가을 우체국 앞에서를 작사·작곡한 김현성 뮤지션을 초청했으며, 시인이자 음악인 임의진과 화가 한희원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새벽첫차’, ‘가을 우체국 앞에서’, ‘이등병의 편지등 많은 명곡들을 라이브로 즐길 수 있다.

 

아울러 군민과 함께하는 문화를 만들어 가고자 매 공연마다 지역주민들이 마련한 음식을 제공하는 해동식은 코로나 상황에 따라 담양의 특산품 제공으로 대신하고 있다.

 

양초롱 해동문화예술촌 관장은 군민들이 오랜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을 위로받으며, 세대 간 어울림을 통해 함께 소통하고 즐길 수 있는 공연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담양을 찾는 나들이객이 화합하고 공연예술인들의 전문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장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매달 마지막 주 토요일에 진행하는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공연 관람은 무료이며, 자세한 사항은 담양군문화재단 홈페이지, 해동문화예술촌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 확인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의왕 백운호수, 아름다운 겨울 정취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