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추석을 맞이해 '사랑의 박스' 전달

이창조 기자 | 기사입력 2021/09/19 [19:48]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추석을 맞이해 '사랑의 박스' 전달

이창조 기자 | 입력 : 2021/09/19 [19:48]

 


나눔 봉사단체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은 19일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이해 서울시 관악구 행운동, 봉천동 일대 거주하는 홀몸 어르신,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해 '닭고기, 떡과. 과일' 등이 담긴 '사랑의 박스'를 전달했다

 

후원으로 함께한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의 김일수 부회장은 이날“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소중한 이웃이 명절이면 더욱 외로워지는 이때 이웃의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추석 명절을 맞아 홀몸어르신 및 소외된  우리 이웃을 위해 작은 정성으로 준비했다. 맛있게 드시고 넉넉한 한가위가 되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관악구 행운동 한 퉁장은 이어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우리 행운동 이웃들을 위하여 정성된 마음으로 추석맞이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사회적 약자를 돌아보는 봉사자들이 있어서 넉넉하고 풍성한 한가위를 함께 맞이할 수 있게 되어 뿌듯하고,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의 한옥순 회장도 또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이웃들에게 이번 나눔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길 바란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라는 말처럼 추석 명절만큼은 모두가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랑의 박스'를 받은 한 어르신은 "코로나 19로 외출도 어렵고, 찾아주는 사람도 없어 외로웠는데 이렇게 푸짐한 선물을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며 "어버이날, 설, 복날, 추석"등 지속적인 방문으로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진심으로 고맙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이번 나눔은 코로나19로 인해 봉사인원을 최소화했으며 발열체크 및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4단계 방역지침과 현장지침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사랑으로 준비한 '닭고기, 떡, 과일' 등을 전달했다.

 

정치 문화 취재국장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꽃단장 마친 함평에서 가을 추억 여행 떠나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