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황준현 서귀포해경서장, 태풍 북상 및 추석 연휴 대비 사전 현장점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9/16 [17:23]

황준현 서귀포해경서장, 태풍 북상 및 추석 연휴 대비 사전 현장점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9/16 [17:23]

 



황준현 서귀포해양경찰서장은 오늘(16일) 제14호 태풍 ‘찬투’의 북상과 다가오는 추석 연휴에 대비해 최일선 현장점검에 나섰다.
 
서귀포해경에 따르면 이날 성산항과 성산여객터미널을 방문하여 항·포구 시설물과 피항선박의 안전 상태 등 태풍 대응 태세를 확인하고, 추석 연휴 유·도선 및 여객선 이용객 증가에 따른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황서장은 파출소 현장 근무자들과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태풍 대응에 대한 철저한 대비를 주문하고, 이어 성산여객터미널을 찾아 추석 연휴 다중이용 선박에 대한 점검활동도 펼쳤다.
 
황준현 서장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태풍이 다가오고 있어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며 “서귀포가 태풍과 가장 근접한 지역에 있으므로 무엇보다 국민의 인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조치와 안전점검을 강화해 달라”고 당부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전남도, 11월 전통주에 담양 ‘천년담주’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