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남도 농업기술원, “구기자 병충해 줄이세요”…겨울철 관리법 제시

- 도 농업기술원, 전정 및 비가림 시설 관리 방법 등 홍보 -

조남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09:20]

충남도 농업기술원, “구기자 병충해 줄이세요”…겨울철 관리법 제시

- 도 농업기술원, 전정 및 비가림 시설 관리 방법 등 홍보 -

조남용 기자 | 입력 : 2021/01/22 [09:20]

▲ 비가림시설 측장 완전개폐     ©충남도

 

충남도 농업기술원 구기자연구소는 구기자 가지치기 시기 도래에 따라 겨울철 포장 관리 방법을 제시했다.

 

구기자 가지치기는 2월 말부터 3월 초까지 해빙기에 하는 것이 전정부위 동해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방법은 원줄기 밑에서 5㎝ 정도 남기고 잘라내면 된다.

 

시설 하우스재배 시 측창을 개방해 외부 온도와 비슷하게 유지하고 바닥에 떨어져 있는 잎과 잔재물은 제거해야 한다.

 

또한 피복재가 깔렸을 경우 걷어내 월동 해충 및 병원균 서식처를 없애야 한다.

 

손승완 연구사는 “구기자 풍년농사의 성패는 겨울철 농한기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며 “지난해 병해충 발생이 많았기에 가지치기를 비롯한 재배포장 잔재물 제거를 꼼꼼하게 해 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강진만서 봄볕 즐기는 큰 고니
1/9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