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외가가 해남” 미스트롯 홍자, 해남군 홍보대사 됐다

3일 위촉식“해남의 맛과 멋을 널리 알리겠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7/04 [17:28]

“외가가 해남” 미스트롯 홍자, 해남군 홍보대사 됐다

3일 위촉식“해남의 맛과 멋을 널리 알리겠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7/04 [17:28]

 


해남군은‘내일은 미스트롯’가수 홍자를 해남군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홍자는 앞으로 2년간 명예직으로 군정 홍보, 관광자원, 농수산물과 먹거리 등 해남의 매력을 알릴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가수 홍자는 어머니의 고향이 해남군 북일면으로, 지난해 10월 열린 제1회 해남미남축제에도 초대가수로 해남을 찾아 외가를 소개하는 등 각별한 애정을 피력하기도 했다. 이같은 인연이 이어져 북일면향우회 등에서 홍자를 명예대사로 위촉해 줄 것을 건의해 왔다.

3일 해남군청에서 열린 위촉식을 통해 홍자는“해남은 저에게도 고향이나 마찬가지인 곳으로 홍보대사를 맡게 되어 큰 영광이다”면서“앞으로 전국에 우리 해남의 맛과 멋을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홍자공식팬카페인“홍자시대”에서는 지난 4월,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남 농어민에 힘을 보태기 위해 해남미소를 통해 농수산물 공동 구매 이벤트를 추진해 약 1,200만원 상당의 농산물을 구매한 바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귀한 재능과 능력을 해남군 발전을 위해 뜻깊은 활동을 약속해주신 홍자님께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해남의 숨은 매력을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주실 것”을 당부했다.

한편 홍자는 지난 2012년 “왜 말을 못해 울보야”로 데뷔했으며 지난해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 출연해 큰 인기를 끌었다. 현재는 각종 가요 프로그램을 비롯해 TV 예능 등에서 활약하고 있다. 윤진성기자 0031p@hanmail.net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파주 적군묘지·북한군묘지 추모한 조국통일회의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