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악(樂)인전 송가인, ‘한 많은 대동강’ 첫 공개

노래 부르면서 닭살 돋았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5/04 [08:07]

악(樂)인전 송가인, ‘한 많은 대동강’ 첫 공개

노래 부르면서 닭살 돋았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5/04 [08:07]

송가인이 KBS 新예능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에서 이상민이 직접 편곡한 ‘한 많은 대동강’을 첫 선보였다.

 

2일 밤 10시 55분 방송되는 KBS ‘악(樂)인전’(연출 박인석) 2회에서는 시청자 모두가 기다렸던 ‘레전드’ 송가인과 ‘음악 늦둥이’ 김숙, 이주빈, 김요한의 첫 수업이 펼쳐졌다. 특히 ‘악(樂)인전’을 통해 ‘레전드’ 송가인과 ‘상마에’ 이상민이 장르를 뛰어넘은 뉴트로 콜라보레이션을 선보인다고 전해져 음악 팬들의 기대지수를 솟구치게 했다.

 

 

이날 이상민은 ‘레전드’ 송가인과 ‘음악 늦둥이’ 김숙, 이주빈, 김요한의 첫 수업을 지켜보던 중 “즉흥 작업을 하고싶다”고 돌발 선언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후 이상민의 반짝반짝 빛나는 음악적 영감에 날개를 달아줄 의문의 밴드 합류와 함께 송가인의 대표 트로트 ‘한 많은 대동강’이 하우스댄스 장르로 새롭게 편곡,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특히 송가인이 노래가 끝나자마자 “노래 부르면서 닭살 돋았다”며 온 몸에 닭살이 돋을 만큼 전율이 왔다는 소감을 밝혀 스튜디오에 있던 모든 이의 환호성과 박수를 이끌어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김숙은 음악 작업과 동시에 제대로 폭발한 이상민의 압도적 포스에 “음악 만들면서 ‘상마에’ 믿기 시작했어”라는 말과 함께 이상민에게 쌍엄지를 치켜 세우며 떡 벌어진 입을 다물지 못했고, 붐 또한 “송가인 레전드가 완전히 빠졌다”며 놀라워했다.

 

한편 KBS 新예능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 매주 토요일 밤 10시 55분 방송된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북 '산골마을 학생들 위해 사랑의 통학배가 달린다'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