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 13번째 확진자 퇴원 축하.

다시 이룬 소중한 가정 행복한 나날 있기를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4/07 [18:17]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 13번째 확진자 퇴원 축하.

다시 이룬 소중한 가정 행복한 나날 있기를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4/07 [18:17]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던 안양의 13번째 확진자가 6일 퇴원했다고 안양시가 밝혔다.

이로서 안양에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환자는 총 18명 중 5명만이 남게됐다.

13번째 확진자는 아내와 생후 22개월된 영유아를 둔 가장이다.

지난 3월 직장 내 감염으로 12번째 확진자가 된 아내에게서 옮았고 어린 자녀역시 비켜가지 않았다.

안양에선 최초 가족 간 감염사례였다.

이들 세명의 가족은 그간 치료를 잘 받은 덕분에 완치판정을 받아 모두 퇴원한 상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한창 재롱부릴 시기에 코로나19라는 뜻하지 않은 만남으로 겪었을 공포와 두려움이 평생 트라우마가 되지 않을까 매우 가슴 아프게 생각됐다며 sns를 통해 털어놓았다.

그러면서 아이를 포함해 엄마 아빠까지 가족 모두가 퇴원해 다시금 행복한 가정을 꾸리길 바라며 연고구단인 FC안양이 준비한 축구공과 유니폼을 선물로 전달, 아이가 축구공과 함께 뛰어놀며 코로나의 악연을 머릿속에서 지울 수 있기를 기원했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안산 대부도 물들인 100만 송이 해바라기, 노란 물결 유혹
1/18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