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환노위 법안소위 통과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기사입력 2019/12/12 [18:29]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환노위 법안소위 통과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입력 : 2019/12/12 [18:29]

 

 

▲     가습기 사건 기자회견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 기자]더불어민주당 전현희 의원(서울 강남을)이 대표발의한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일부개정안이 오늘(12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를 통과했다.

 

전현희 의원이 지난 10월 18일 대표발의한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를 위한 특별법' 일부개정안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의 오랜 숙원인 ▴구제급여와 구제계정의 통합 ▴인과관계 입증을 용이하게 하는 입증책임의 전환 ▴피해자 집단소송제도 및 증거개시명령제 도입 ▴장해급여 및 사망자 위로금 지급 등 피해자들을 위한 가장 전향적인 지원 대책을 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현희 의원은 지난달 7일 오전 열린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직접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제안설명에 나선데 이어, 어제(11일)와 오늘(12일)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과 함께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의 20대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전현희 의원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과 함께 만든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 특별법’개정안이 국회 입법 첫 관문을 통과해 매우 뜻 깊다”고 밝히며 “해당 법안이 향후 법사위를 거쳐 국회 본회의에서 반드시 통과되어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의 눈물을 닦아드릴 수 있도록 여야 의원님들의 초당적인 협조를 요청드린다”고 촉구했다.

 

사회뉴스 s1341811@hanmail.net
9회말 2아웃에도 포기를 모르는 야구선수들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책임감 있는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강심장’을 가슴에 품고, ‘런닝맨’처럼 취재현장을 뛰어, 독자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파주 적군묘지·북한군묘지 추모한 조국통일회의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