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도-국토정보공사, 스마트공간정보 발전 '손잡다'

지적(地籍)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 협력강화 업무협약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08/20 [08:29]

경북도-국토정보공사, 스마트공간정보 발전 '손잡다'

지적(地籍)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 협력강화 업무협약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08/20 [08:29]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경상북도는 지난 19일 도청 회의실에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적(地籍)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을 위한 ‘경상북도-한국국토정보공사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는 양 기관의 협업체계를 강화하고, 공간정보 플랫폼 기반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는 등 스마트공간정보 산업을 활성화해 관련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협약에 따라 한국국토정보공사는 도청신도시에 대구·경북지역본부를 조기에 이전하고, 국토공간정보데이터센터 설립을 통해 시간과 장소에 얽매이지 않고 일할 수 있는 스마트워크센터를 구축한다. 또 공간정보관련 창업지원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간정보드림센터 설립도 추진하게 된다.

 

이와 함께 한국국토정보공사는 공공분야 드론 조종인력 양성사업 위탁자로서 경북도가 드론산업의 중심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국토공간정보의 통합구축과 활용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이끄는 중요한 한 축이라면서 공간정보분야 국내최고의 기술을 축척하고 있는 한국국토정보공사와 우리 도가 지적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을 위해 협력하게 된 것은 국가 미래를 위해서도 매우 의미 있는 일이다”며 “우리도가 공간정보산업을 획기적으로 선도할 수 있는 계기로 만들자”라고 강조했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1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