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양군, 제11회 충남교육감기 학생 합기도대회 성료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9/08/19 [17:26]

청양군, 제11회 충남교육감기 학생 합기도대회 성료

윤진성 기자 | 입력 : 2019/08/19 [17:26]

 


 [플러스코리아타임즈=윤진성 기자]청양군이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군민체육관에서 충남도내 15개 시군 합기도 선수와 임원 1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제11회 충남교육감기 학생 합기도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대회는 대련경기 개인전과 호신형 경기 개인전, 호신술 경기 개인전, 기록경기 개인전 등 157종목 경기로 진행됐다.

대회결과 종합우승은 초등부 공주시 신관초, 중등부 공주여자중, 고등부 부여고가 각각 차지했다. 또 최우수 선수상 최지우, 최우수 심판상은 천성현, 최우수 지도자상은 박현준 씨에게 돌아갔다.

김지철 교육감은 “학생들이 다양한 운동에 참여해 특기를 계발하고 올바른 인성과 참학력을 갖춘 인재로 성장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돈곤 청양군수는 “합기도는 섬세한 감성을 중시하며 난폭함보다는 우아함을 존중한다”면서 “매 경기 최선을 다하는 것처럼 학교 공부에도 충실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충남도교육청이 주최하고 충남합기도협회, 청양군합기도협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대회에서 양선연 청양군합기도협회 이사가 대회유치 및 합기도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청양군체육회장 감사패를 받았다.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북 '오늘도 쉬임없이 걷고있는 북성종합진료소의 호담당의사들'
1/10
연재
광고